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2-05-19 16:00

  • 뉴스 > 생활/문화

화천지역 올해 첫 모내기 시작

기사입력 2022-05-01 18:38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0

1일 상서면 파포리 일대 1,894에서 진행

 

강원 북부권역인 화천지역 모내기가 1일 본격적으로 시작됐다.

 

올해 첫 모내기는 예년과 마찬가지로 상서면 파포리 일대 정광기(66)씨 농가에서 시작됐다.

 

이날 총 1,894면적에 이앙된 벼는 중·만생종인 삼광 품종으로, 수확시기는 오는 9월로 예상된다.

 

화천지역 모내기는 이달 말까지 약 473면적에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.

 

생산계획량은 2,573톤 규모로, 재배 품종은 오대, 삼광, 삼광1호 등이다.

 

올해 재배면적과 생산계획량은 지난해(497, 2,704)에 비해 소폭 줄어든 수준이다.

 

문경택 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농업인들이 편안하게 모내기를 마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.

 

한편, 화천군은 지난달 28일 간동면 도송리 과수원에서 영농철 일손돕기(재무과)를 시작했다.

 

군은 10일 하남면 호수마을(문화체육과), 11일 사내면 사창리(주민복지과), 화천읍 동촌리(산림녹지과) 6월까지 전 실··소별로 농가 일손돕기를 진행할 예정이다. <김만중>

 

(사진 : 화천지역 첫 모내기가 1일 상서면 파포리 일대에서 진행됐다)

화천신문 (inewspeople.com)

댓글0

0/500